오디오북

본문

  • 좋아요
    좋아요

    2

  • 스크랩
    스크랩

열두 마리 새

  • 원 도서명 : 열두 마리 새
    • 김희경
    • 창비
    • 출간일
      2012-10-15
    • 러닝타임
      00:07:57
    • 볼로냐 라가치 대상 수상작가 김희경의 작품.
      간결하고 압축적인 문장과 따뜻하고 섬세한 눈길로 아이의 마음을 표현한 그림책. 어린이들이 참새, 비둘기, 갈매기 등 흔히 접하거나 친근하게 여기는 열두 마리 새를 떠올리며 때로는 즐거움을 나누고 때로는 슬픔을 달랠 수 있게 한다. 점자와 만질 수 있는 그림이 담긴 ‘책 읽는 손가락’ 시리즈의 세 번째 작품으로, 시각장애를 가진 어린이를 비롯해 ‘이 세상의 모든 어린이에게’ 건네는 선물이 될 『열두 마리 새』. 각각의 새가 가진 대표적 색감과 소리, 형태만으로 이루어진 독특한 구성이 반복해서 읽을 때마다 새로운 감동을 전한다.

    • 카테고리유아(취학전아동), 전학년, 1학년, 2학년, 3학년, 4학년, 5학년, 6학년, 국어, 소통, 동물, 철학, 예술,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, 그림책, 장애
    • 교과연계
      2-1 국어 (나) 8. 마음을 짐작해요
      4-1 국어 (가) 1. 생각과 느낌을 나누어요

    저자

    • 김희경

    작가소개

    • 김희경 (金喜卿)

      1977년 태어나 이화여자대학교에서 철학과 미술사를 공부했습니다. 전시 기획자, 미술관 교육 프로그램 기획자로 일하면서, 시각장애인을 위한 미술관 프로젝트와 점자그림책을 개발하고 있습니다. 쓴 책으로 『지도는 언제나 말을 해』, 옮긴 책으로 『렘브란트』가 있습니다.

    에피소드 (1)

    • 1화열두 마리 새00:07:57

    내용요약

    • 볼로냐 라가치 대상 수상작가 김희경의 작품.
      간결하고 압축적인 문장과 따뜻하고 섬세한 눈길로 아이의 마음을 표현한 그림책. 어린이들이 참새, 비둘기, 갈매기 등 흔히 접하거나 친근하게 여기는 열두 마리 새를 떠올리며 때로는 즐거움을 나누고 때로는 슬픔을 달랠 수 있게 한다. 점자와 만질 수 있는 그림이 담긴 ‘책 읽는 손가락’ 시리즈의 세 번째 작품으로, 시각장애를 가진 어린이를 비롯해 ‘이 세상의 모든 어린이에게’ 건네는 선물이 될 『열두 마리 새』. 각각의 새가 가진 대표적 색감과 소리, 형태만으로 이루어진 독특한 구성이 반복해서 읽을 때마다 새로운 감동을 전한다.

    댓글

    감성평

    0 / 250

    담당정보

    • 이 문서정보의 저작권은 오디오스쿨에 있습니다.
    위로